후기게시판

베트남 다낭 밤문화 끝빨 제일좋은 마사지& KTV 가라오케 알아보기

페이지 정보

작성자 김광재
작성일

본문

남정네끼리 동남아로 우정여행이든 자유여행이든 카지노 노름을 하러가든 한번쯤은 가본적 있을거임. 나는 인도네시아로 해외출장이 한번 잡혀서 거기 갔다가 친구들이랑 황제투어든 남자여행 한번 하자고 약속을 했었음. 사실 처음 가는거라 황제투어 뭐 줄여서 황투라고도 하는데 그런걸 처음 이용해보는 입장에서 난 아무것도 모르고 내 친구가 다 알아서 해줬음. 그렇게 우리는 베트남 다낭 밤문화 를 이용하기로 하고 난 자카르타에서 하노이로 이동하고 다시 하노이에서 다낭으로 이동했음. 그렇게 내 인생 처음 베트남 다낭 밤문화가 시작되는 계기였음.

1.황제투어
우리는 황제투어로 하나부터 10가지 모두 풀코스 서비스를 해주는 에이전시를 통해서 이용받았고 가격은 두당 50만원에 1박 기준이었음. 내용에는 프로모션으로 할인을 받아서 호텔도 빌라(?) 같은곳으로 이용받았는데 내생각엔 이곳 숙박 가격만 최소 20만원 되보임. 그리고 무엇보다 진짜 좋았던건 매번 같은곳을 가는것도 아니고 시스템도 매일마다 다르다는게 좋았음. 첫날 우리가 서비스 받은 내용이 오전-관광 또는 카지노 / 오후 붐붐 마사지-KTV 가라오케 였고 2번째 날에는 에코걸 가이드 투어 3번째 날에는 오전-남성전용 마사지 / 오후 풀빌라 투어 및 저녁관광 이었는데 진짜로 딱 잘라서 하나도 빠짐없이 시스템및 운영이 너무 좋아서 하루하루 너무나 좋았음. 일단 자세한 내용설명 들어간다.

2.남성전용 마사지 (빨간그네&세븐업&VIP)
일단 마사지부터 알아보자. 남성전용 마싸 라고도 부르는데 이곳 같은 경우에는 단순히 건마 남성전용 마사지 업소이다. 다낭에서 제일 유명한곳이 '빨간그네' 그다음 청룡열차 라고 하는곳 이더라. 내가 한국에서 여럿 안마방을 돌아다녀보았거든? 부천이며 강남이며 일단 유흥쪽에 관심이 많았던 1인이라 다 이용해봤는데 와 빨간그네 이건 건전 마사지임에도 불구하고 뭐라고 표현이 안될정도로 진짜 신세계더라. 천장에 있는 봉2개? 그거 가지고 테크닉적으로 체중을 싣어 지압을 해주고 뭉친 근육을 기술을 시전해서 풀어주는데 웬만한 사람들은 그냥 한번받고 나처럼 뿅 가더라. 나 말고 내 친구 3놈들 모두 뻑가더라. 솔직히 다낭에서 한국으로 올때 여기가 제일 인상적이었다고 이구동성으로 말할정도면 인정해야지 뭐. 그다음은 청룡열차인데 가격이 착한곳으로 유명한곳. VIP 같은 경우에는 꽁까이들이 젊은 애들로 배치되어 있다는게 조금 신선했었음. 처음에 다낭 밤문화가 유명해지기 시작한게  이곳이 원조라는 말이 있을정도. 미러룸 초이스? 그것도 있었는데 거기는 아쉽지만 못가봤다. 워낙 많이 꽁까이들의 기운에 빨려서 기력을 모두 소진하고 또 소진했을 정도니까. 하루에 최소  3-4번 정도는 마사지를 하다보니 꽁까이를 보니까  진짜 한국에 돌아올때 정말 못다한 속이 뻥 뚫리는 느낌이 들었을 정도였음. 근데 어떻게 건전용임에도 불구하고 이럴수가 있을까? 희한해

3.KTV 가라오케
다낭 가라오케 같은 경우에는 한인업소 / 로컬업소로 나뉘어 지는데 로컬업소를 갈까 하다가 실장이 한인업소부터 뚫고 로컬업소를 가라고 추천을 해주더라. 다음번에 또 온다고 약속 했었을때는 로컬가자고 같이 막 그러기도 했었음. 다낭에 한인 가라오케는 3대장이라고 불리는데 준코,업타운,원 오페라 이렇게 불림. 내가 갔던곳은 준코 였는데 거의 뭐 4층짜리 큰 고층빌딩 전체가 여기 준코 가라오케 더라고? 스케일보고 깜짝 놀랬음. 입구 앞에는 꽁까이들이랑 웨이터들이 있고 시설부터가 대리석으로 압도적임. 여기서 돈 빨리는거 아닌가 라는 생각이 들어서 실장한테 우리 돈 안내도 되는거 맞냐고 하니까 그렇다고 그냥 즐겁게 노시면 된다고 해서 안심하고 입장. 방 안내를 받는데 방 사이즈부터가 최소 30명 정도 들어갈 수 있는곳으로 데려다줌. 여기는 그냥 에이전시나 소개없이 오게 된다면 룸차지가 붙는다고 하더라. 큰방이 한국돈으로 최소 50만원 이었나? 작은방은 룸차지 비용이 20만원 정도 였던것 같았음. 어쨋든 우리는 방 안내받고 꽁까이들 부르는데 정말 트럭채로 오더라. 몇트럭이 오는지 계속해서 밀려오는데 초이스 받을려고 복도를 지나서 계단까지 애들이 웨이팅 하고 있는것을 느꼇음. 막 북적북적 거리는 소리 들렸음. 에이스급 애들은 20-30명정도 널널하게 있더라. 문제는 2차인데 2차 가격도 숏이랑 롱이 있는데 가격은 잘 모르겠네 ㅜㅜ 어쨋든 진짜 좋더라.

4.에코걸 가이드
뭐 애인대행겸 가이드를 해준다고 이해하면 훨씬 빠를거임. 근데 뭐 잠자리를 갖는다거나 그런게 아닌 정말 단순히 가이드를 해주는 애인대행(?) 이거든? 1:1 가이드를 여성으로 붙여주는건데  난 이걸 2번째날 받았는데 영어도 가능하고 미리 선택하기전에 교체도 가능함. 얘네들은 오전부터 배달받아서 같이 하루 즐겨봤는데 요즘 베트남 을 떠나서 동남아 전지역이 이게 인기라고 하더라고. 그런데 그곳중에서도 이곳이 단연  원조격이라고 하더라. 그래서인지 필리핀이나 태국에서도 얘네들이 워킹으로 넘어온다고 하더라고.일단 뭐 다른곳은 안받아봐서 잘 모르겠지만 시스템 하나만큼은 정말 체계적으로 잘 되어 있다는것을 새삼스럽게 느꼇음. 애들 수준도 최상급인데 그런애들이랑 관광같은것도 난 해보고 싶었는데 딱 마침 여러 주변 경관좋은곳을 같이 데려가주더라. 나는 바나산? 거기에 있는 골든 브릿지인가? 거기랑 저녁에 호이안 같이 갔다오고 그리고 밤에서 새벽넘어가는 시간까지 같이 바에서 얘기나누고 술도 마시고 했음. 진짜 시간 가는건 이게 제일 빠르게 시간 가는것 같더라. 아침부터 막 돌아다녀서 그런지 몰라도 저녁에 같이 술도 마시고 빌라로 들어가서 잠자리 들고나서 바로 뻗었음. 담날 아침에 ㅃㅃ 하고 간다고 하는데 솔직히 나혼자라도 얘 붙잡고 1박 더 연장할까 라는 생각 오질나게 함.

5.풀빌라 파티
마지막을 기념해서 풀빌라 파티까지 풀코스로 해주는데 진짜 영앤리치가 된 느낌 받았음. 풀빌라도 오질나게 고급지는데 나랑 친구지인들 해서 4명 그리고 애들 꽁까이들 파티 즐기러 오는데 대략  10명? 정도 오는것 같았음. 근데 다만 아쉬웠던건 DJ랑 꽁까이 애들을 추가로 부를려면 돈이 들고 술상도 돈이 추가로 든다는거였음. 이게 좀 아쉽더라고 솔직하게. 저녁에 친구들끼리 마지막 회포 풀면서 다음날 한국가기 싫다면서 술 먹고 풀빌라로 즐기러 들어갔는데 텐션도 업되있는 상태에서 놀아서 그런지 그래도 진짜 재밌었음. 해피벌룬? 이라고 베트남에서 허용되는 그 풍선 부는게 있는데 그것도 마음껏 갖다주고 같이 술마시면서 노는데 진짜 화끈하게 놀았던 하루였음. 내생에 또 그런날이 있을까 싶을정도로 엄청나게 놀았던 기억이 난다. 어쨋든 베트남 다낭 밤문화를 즐기면서 정말 재밌었음. 일단 대충 지극히 내 주관적인 밤문화 유형들 순위를 한번 메겨볼까해.

에코걸>마사지>KTV 가라오케=풀빌라 순서인것 같다. 다른 동남아도 좋다고 하는데 아직까지는 지극히 내 개인적인 주관이니 참고하면 될 것 같고 그럼 모두들 동남아로 즐거운 해외여행 하길 바랄게. 그럼 이만.

관련자료

김용두님의 댓글

김용두
작성일
빨간그네 언제 여나요? 몸이 근질근질 하네요

이태성님의 댓글

이태성
작성일
빨간그네 오픈 연락처좀 알 수 있을까요?

고두철님의 댓글

고두철
작성일
혹시 언제 오픈하는지 알  수 있을까요?

이기상님의 댓글

이기상
작성일
혹시 오픈 했나요?

대방어님의 댓글의 댓글

대방어
작성일
다낭 호치민은 열었음
나트랑은 아직임

이기상님의 댓글의 댓글

이기상
작성일
다낭 밤문화 즐기고 왔는데 괜찮았음 ㅇㅇ

안중철님의 댓글의 댓글

안중철
작성일
코스 추천좀요

김광재님의 댓글의 댓글

김광재
작성일
걍 문의를 하셈 ㅋ

조재신님의 댓글의 댓글

조재신
작성일
베트남에 주재원하는 친구 있는데 얼마전에 연락해봤는데 괜찮다고함

꽁까이좋니님의 댓글의 댓글

꽁까이좋니
작성일
현재 여행 가능한가요???

김원효님의 댓글의 댓글

김원효
작성일
아직 불가능하대여 ㅜㅜ

안중철님의 댓글의 댓글

안중철
작성일
언제 가능한가요?

안지상님의 댓글

안지상
작성일
작년에 이용했는데 진짜 좋았습니다. 추천꾹

이기상님의 댓글의 댓글

이기상
작성일
좌표좀 공유해주실수있나요

박기정님의 댓글의 댓글

박기정
작성일
임시휴업이래요ㅜㅜ

꽁까이좋니님의 댓글의 댓글

꽁까이좋니
작성일
태국만 그런줄 알았더니 역시...ㅠㅠ

안중철님의 댓글의 댓글

안중철
작성일
난 이용하고 왔는뎀? ㅇ_ㅇ

황철영님의 댓글의 댓글

황철영
작성일
어디 이용하셨나요?
쪽지좀 부탁드려요

심정재님의 댓글의 댓글

심정재
작성일

목장수님의 댓글

목장수
작성일
난 언제쯤 놀러갈 수 있을꼬

조주빈님의 댓글의 댓글

조주빈
작성일
백신은 맞음?

김요한님의 댓글의 댓글

김요한
작성일
전 얀센 맞았어요 이제 조만간임ㅋ

도정준님의 댓글

도정준
작성일
태국은 조만간 풀린다네요
어서 좋은일만 가득하길 바래요!

꽁까이좋니님의 댓글의 댓글

꽁까이좋니
작성일
태국은 넘 비싸 ㅠㅠ

꽁까이좋니님의 댓글의 댓글

꽁까이좋니
작성일
태국은 얼마해요?
전체 48건 / 1페이지